선물이야기

선물이야기! 다시시작... 2017-11-29 20:51
여름휴가-강원도 홍천 2015-07-28 00:06
요즘 우리가족은.. 2012-02-13 22:00
리모델링 2011-05-30 22:09
회원가입 2008-03-19 21:51


글 수 74
  • Skin Info
  • Tag list
  • List
  • Webzine
  • Gallery
번호
제목
74 교복 file 4181 2011-02-07
관평중! 짱아가 드뎌 중학생이 되는구나.. 교복 이쁘게 입혀주고팠는데 땟깔이..그닥..........ㅡ,.ㅡ 너의 키! 언넝 커주길 바래~  
73 졸업 file 3546 2011-02-18
졸업은 끝이 아니라 시작이란다.. 그러니까 이제부터 시작인거지.. 항상 미안하고 고마운 짱아 니가 대견스럽다..  
72 하키 file 3376 2011-09-05
얼마나 투덜대면서 가는지.. 그래도 가서는 참 열심히 한다.. 일주일에 다섯번.. 이거슨 취미가 아닌것이여..  
71 몰래 file 3269 2010-06-29
쥬니가 찍은 뒷태... 덥긴하다....  
70 교정 file 3258 2010-11-17
교정을 시작하였다 1년반 예정 정준하만 아니었어도 교정을 안했을거라고...얘기하는데... 글쎄....그 치아로는.... 어제 보철을 하고 왔는데 밤에 한숨도 못자고 타이레놀을 두개나 먹었다.. 밥이나 뭐라도 먹고나면 치간칫솔로 한...  
69 13번째 생일 file 3244 2010-09-13
좋아하더니..(첫사진) 뭔가 불만..(두번째 사진) 그래도 촛불은 끈다..(세번째 사진) 축하송 부르고 촛불끄고 하는말.. "근데 초가 왜 열네개야?" 엥?  
68 14th file 3135 2011-09-14
초밥이 먹고 싶다길래.. 무젠스시를 가볼까 하다.. j뷔페로.. 아빠는 가게, 쥬니는 친구랑 한스델리 간다고 불참.. 참석자는 엄마랑 현아..ㅋ 축하한다..케잌을 못사줘 조금 미안하네.. 그래도 선물은 완전 만족스럽지?  
67 쪽지 file 3014 2008-05-26
두번 대쉬 받더니.. 이번엔 쪽지를... 사그라지지 않는 인기...  
66 덕산 file 2992 2012-08-10
하키팀 허당들~  
65 시합 file 2972 2011-10-17
하키 6개월 1군이다 멋있다 뒤로도 얼마나 잘타는지.. 모든것은 열성적으로 타이르고 달래서 데리고 다닌 아빠덕분이다..라는 생각이.. 여전히 엄마는 힘들고 귀찮은데.. 시합하는거 보니 완전 멋있긴 하더라..  
64 생일 중2 file 2853 2012-09-23
중2는 생일도 힘들구나..  
63 짱아's file 2833 2008-09-11
10번째 생일... 추카해~ 선물은 자전거~ 먹고싶다는 샤브샤브 내일먹장.. 친구들이랑하는 파티는 추석끝나고... 멋진 짱아로 자라길~  
62 가을운동회 file 2828 2007-09-22
짱아가 달리기에서 최초로 순위권에 들었다.. 3등..ㅎㅎ 만년 4등에서 벗어나다뉘.. 잘했다~  
61 생일 file 2828 2007-09-12
밥먹기, 사진찍기 다 셀프로 해치운.. 10번째 생일.. 짱아야.. 생일 축하해.. 선물은 맘에들지? 패션들 하고는..우후훗~  
60 컵스 file 2800 2009-04-10
준거집단 컵스카우트에 가입했다.. 5학년이니..경험상..한번 해보는것도 괜찮을듯.. 오늘 만인산으로 떠났다.. 2박3일이니..모레나 오는데... 엄마는 그날 상현이 서울에 입원하러 가니까.. 적어도 5일 후에나 보겠구나.. 일정대로라면...  
59 가끔씩.. file 2750 2008-04-07
가슴이 철렁할만큼 놀랄일들이 있다.. 오늘.. 짱아가 S보드를 타다가.. 얼굴을 저리해왔을때.. 심장이 벌렁벌렁.. 얼마나 놀랬는지.. 열흘정도 병원다니란다.. 흉터가 남진 않을거라하니 그나마..위로가 된다.. 에휴..  
58 방학 file 2747 2009-08-01
수학과외를 시작했다.. 요즘 워낙 선행선행 하니까... 짱아도 동참 시켜보기로 ^^; 글쓰기도 휴가시즌이 지나면 시작한다.. 요거는 선생님이 워낙 잘하시는 분이라 하니... 짱아야...어쩌냐...놀시간 점점 줄어드는구나.... 니가 고...  
57 중2 기말고사 file 2713 2012-07-16
책을 펴보긴 했니?  
56 운동회 file 2680 2006-05-07
2학년들 참가종목은 두가지뿐이었다.. 달리기와 무용.. 12시쯤 끝나면..급식하고 집에 오는.. 우리때와는 참 많이 다른 운동회.. 할머니 두분 오셨다가.. 달리기 하는거 보구 가셨다.. 승준이는 소풍가구.. 그래도 엄마가 가니까 ...  
55 짱아 file 2628 2007-07-15
믿음직한 큰아들.. 참 이쁜 아가였는데.. 많이도 컸구나.. 엄마가 쥬니랑 상현이만 이뻐한다고..투덜투덜..거리지만.. 누구보다 동생을 사랑한다는거 엄마는 알지.. 담대하고 지혜로운 아이.. 믿음의 자녀로 온전히 세워지길.. 엄마는...